임도선 을지대 교수, 한국치위생과학회 11대 회장 취임

입력 : ㅣ 수정 : 2018-11-09 11: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을지대학교는 임도선(사진) 치위생학과 교수가 한국치위생과학회 11대 회장에 취임했다고 9일 밝혔다.

임 교수는 수원과학대학교에서 열린 한국치위생과학회 창립 2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 및 KDHS 정기총회에서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에 따라 임도선 교수는 내년 1월부터 2020년 12월까지 2년간 회장직을 맡게 된다.

한국치위생과학회는 1998년 발족한 이래 정기 학술대회와 국내외 연수 및 교육을 활발히 진행하며 치위생학 분야에 관한 학술과 정보를 교환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정기총회에서는 창립 20주년을 맞이하여 학술적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국제적 교류를 통한 폭넓은 교제를 이루고자 제11대 회장으로 임 교수를 선출했다.

임 교수는 “치과위생사가 국민건강을 위한 역량을 십분 발휘할 수 있도록 하고, 의료행위를 하는 치과위생사의 업무가 의료법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