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서 경찰차 겨냥 폭탄테러

입력 : ㅣ 수정 : 2020-02-19 02:1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파키스탄서 경찰차 겨냥 폭탄테러  경찰 차량을 겨냥한 자살 폭탄 테러가 일어난 파키스탄 남서부 도시 퀘타의 17일(현지시간) 테러 현장에서 오토바이가 불에 타고 있다. 이날 오토바이를 탄 폭탄 테러범은 수니파 종교행사가 진행 중인 장소 인근에 있던 경찰차 앞에서 폭탄을 터뜨렸고, 경찰 2명을 포함해 최소 10명이 숨졌으며 30명 이상이 부상을 당했다. 파키스탄에서는 분리주의 무장 반군이나 이슬람 극단주의 조직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테러가 잇따르고 있다. 퀘타 AF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파키스탄서 경찰차 겨냥 폭탄테러
경찰 차량을 겨냥한 자살 폭탄 테러가 일어난 파키스탄 남서부 도시 퀘타의 17일(현지시간) 테러 현장에서 오토바이가 불에 타고 있다. 이날 오토바이를 탄 폭탄 테러범은 수니파 종교행사가 진행 중인 장소 인근에 있던 경찰차 앞에서 폭탄을 터뜨렸고, 경찰 2명을 포함해 최소 10명이 숨졌으며 30명 이상이 부상을 당했다. 파키스탄에서는 분리주의 무장 반군이나 이슬람 극단주의 조직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테러가 잇따르고 있다.
퀘타 AFP 연합뉴스

경찰 차량을 겨냥한 자살 폭탄 테러가 일어난 파키스탄 남서부 도시 퀘타의 17일(현지시간) 테러 현장에서 오토바이가 불에 타고 있다. 이날 오토바이를 탄 폭탄 테러범은 수니파 종교행사가 진행 중인 장소 인근에 있던 경찰차 앞에서 폭탄을 터뜨렸고, 경찰 2명을 포함해 최소 10명이 숨졌으며 30명 이상이 부상을 당했다. 파키스탄에서는 분리주의 무장 반군이나 이슬람 극단주의 조직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테러가 잇따르고 있다.

퀘타 AFP 연합뉴스

2020-02-1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