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고개숙인’ 박항서 베트남 감독… 씁쓸한 패장

입력 : ㅣ 수정 : 2020-01-17 09: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6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방콕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베트남과 북한의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패배한 박항서 베트남 감독이 자리를 떠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