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12일 수요일 전국에 장맛비 대신 가마솥 더위 온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8-11 10:54 환경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12일 대구 35도까지 오르는 찜통 더위 전망
13일 장마전선 남하해 중부지방은 다시 장맛비
14~15일 서울, 경기, 강원영서에 많은 양의 비

중부지역 장마가 49일째 이어지며 역대 최장기간 기록을 세운 11일 오전 서울 노원구 월계1교 부근에서 물웅덩이를 지나는 차량이 물보라를 일으키며 달리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부지역은 지난 6월 24일 장마가 시작돼 이날까지 49일간 비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는 2013년의 49일과 함께 역대 가장 장마가 길었던 해로 기록됐다. 2020.8.11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중부지역 장마가 49일째 이어지며 역대 최장기간 기록을 세운 11일 오전 서울 노원구 월계1교 부근에서 물웅덩이를 지나는 차량이 물보라를 일으키며 달리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부지역은 지난 6월 24일 장마가 시작돼 이날까지 49일간 비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는 2013년의 49일과 함께 역대 가장 장마가 길었던 해로 기록됐다. 2020.8.11
연합뉴스

수요일인 12일은 전국이 흐리겠지만 오랜만에 장맛비 없는 날씨를 보이겠다. 비가 그치면서 대부분 지역 낮 기온이 30도를 넘고 습도까지 높은 ‘가마솥 더위’가 나타나겠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이 12일 일시적으로 북한 지방으로 북상하면서 일시적으로 장맛비가 그칠 것”이라고 11일 예보했다. 그렇지만 중부 내륙과 남부지방, 제주도에는 가끔 소나기가 내리겠다. 소나기로 인한 예상 강수량은 남부지방과 제주도가 20~60㎜, 중부 내륙 10~40㎜이다.

비가 그치면서 전국 대부분의 지역의 낮 기온이 30도 가까이 오르고 강원도와 경상도, 전남 동부 내륙, 제주도는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는 곳도 있겠다. 오랜 기간 비로 인해 습도까지 높아 체감온도는 더욱 오를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했다. 12일 전국의 낮 예상 최고기온은 28~35도 분포를 보이겠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대구 35도, 강릉, 제주 33도, 광주 31도, 서울, 부산 30도, 대전 29도 등이다.

12일 북한지방으로 올라간 장마전선은 13일 다시 남하면서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지방에 16일까지 장맛비를 뿌릴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들 지역에서는 14~15일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올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장마는 하루 150㎜ 이상의 비가 쏟아지는 집중호우가 특징이다. 이번 집중호우는 지역을 특정할 수 없을 정도로 날짜별로 옮겨다니며 전국 곳곳에 변칙적으로 집중호우 지역이 변했다는 것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7월 20일부터 지난 10일까지 22일 동안 하루 150㎜ 이상 비가 내린 날은 15일이었으며 지난 2일부터 10일까지는 일강수량이 150㎜ 이상인 지역이 매일 나타났다”라고 말했다.

한편 10일 오후 발생한 제6호 태풍 ‘메칼라’는 발생 하룻만인 11일 밤 중국 푸저우 인근 육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돼 소멸됐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